fbpx
맨위로
맨위로
닫기
닫기
더에스엠씨그룹의 최신 회사소개서를 다운받고
새로운 소식 공유를 위한 뉴스레터도 구독해주세요!
(필수) 뉴스레터 구독과 소개서 발송을 위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대하여 동의 합니다.
목적:소개서 및 뉴스레터 발송 항목:회사명, 업종, 이메일 보유기간:신청인의 동의 철회 요청 시까지
뉴스레터 구독하기
소개서 다운로드


박상영 펜싱선수 등장한 던파 바이럴 영상 500만 조회수 돌파

박상영 펜싱선수 등장한 던파 바이럴 영상 500만 조회수 돌파

■ “형이 거기서 왜 나와?” 던파 바이럴 영상 ‘약빤 광고’로 화제
■ 더에스엠씨, ‘지금부터 할 수 있다’ 던파 바이럴 영상 500만 조회수 돌파

뉴미디어 종합 콘텐츠 기업 ‘더에스엠씨(대표 김용태)’는 넥슨의 인기 온라인 게임 ‘던전앤파이터’와 함께 제작한 바이럴 영상 ‘지금부터 할 수 있다’의 조회수가 500만을 넘었다고 12일 밝혔다.

해당 영상은 지난 1월 18일 게임 내 총검사라는 직업이 신규 업데이트 됨에 따라 공개되었다. 유튜브를 기점으로 500만 조회수를 돌파했으며 더에스엠씨 바이럴 영상 제작물 중 역대 최단기간에 기록된 성과다. 누적 조회수는 574만으로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약빤 영상’으로 불리고 있다.

총검사 업데이트에 따라 홍보 모델로 개그맨 김재우를 발탁했으며 펜싱 선수 박상영이 함께 등장하는 바이럴 영상이다. 2016년 하계 스포츠 대회 금메달을 달성한 박상영 선수의 ‘할 수 있다’를 모티브로 제작되었다.

광고에서 좀처럼 볼 수 없는 ‘병맛’이라는 코드를 적용해 최근 트렌드에 맞게 반영했다. 검으로 실력을 겨루는 펜싱 경기에서 총을 함께 사용하는 장면을 넣어 위트 있는 반전으로 웃음을 자아 해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총이 나올 줄은 꿈에도 상상 못했다”, “던파 광고팀한테 보너스 좀 줘야 할 듯”, “올림픽 광고인 줄 알고 진지하게 보고 있는데 마지막이…” 등의 반응을 보였다.

더에스엠씨 김용태 대표는 “광고 업계에서는 모든 콘텐츠가 단순하고 평범해서는 주목 받을 수 없다”며 “던전앤파이터라는 우수한 자체 IP와 더에스엠씨가 쌓아온 영상 제작 노하우를 바탕으로 획기적이고 트렌디한 콘텐츠를 만들어 이용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고 볼 수 있다”고 전했다.